이데일리 TV 통합검색 검색

사업배너영역

뉴스

박서원·조수애 부부, 2세 공개…“단란한 가족”

입력시간 | 2019.07.23 13:24 | 김소정 기자 toystory@

[이데일리 김소정 기자] 박서원 두산매거진 대표와 조수애 전 JTBC 아나운서 부부가 2세를 공개했다.

박서원 대표 인스타그램

박 대표는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24시간 동안 게재되는 한시적 게시물)를 통해 가족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박 대표는 두 손으로 아이를 감싸 안고 아이에게 얼굴을 갖다 댔다. 그 옆에서 조 전 아나운서는 카메라를 응시했다. 박 대표는 ‘애기향’이라는 문구를 사진에 추가했다.

박 대표와 조 전 아나운서는 지난해 12월 8일 서울 신라호텔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박 대표와의 결혼으로 조 전 아나운서는 입사 1년 9개월 만에 JTBC를 퇴사했다.

박서원 대표 인스타그램

갑작스러운 결혼 소식에 속도위반이 아니냐는 말이 나왔지만, 당시 양 측은 별다른 입장을 밝히지 않았다. 지난 6월 한 매체는 조 전 아나운서가 5월에 출산했다고 보도했다. 정확한 출산일은 알려지지 않았다.

박서원 대표는 박용만 두산 인프라코어 회장의 장남으로 두산 계열사인 오리콤 총괄 부사장을 거쳐 두산그룹 전무 겸 두산매거진 대표이사를 맡고 있다. 조수애 전 아나운서는 홍익대 불어불문학과를 졸업 후 2016년 1800:1의 경쟁률을 뚫고 JTBC에 입사했다.
XML
  • 전종목시세판
  • 증시캘린더
  • 해외증시
  • 특징주
KOSPI
KOSDAQ
FUTURES
이데일리TV SNS
트위터 페이스북 YouTu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