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업배너영역

뉴스

송승준, 다음 시즌 롯데 플레잉코치로 마운드 선다

입력시간 | 2020.11.26 19:45 | 이석무 기자 sports@

롯데자이언츠 송승준. 사진=뉴시스

[이데일리 스타in 이석무 기자] 롯데자이언츠 베테랑 투수 송승준40)이 플레잉 코치로 다음 시즌을 보낸다.

롯데는 26일 투수 송승준을 플레잉 코치로 선임했다고 밝혔다.

송승준은 지난 2007년 해외진출선수 특별지명으로 입단한 이후, 14시즌 동안 꾸준하게 활약한 프랜차이즈 선수다.

구단 측은 “그동안 헌신했던 송승준을 팀에 필요한 귀한 인재로 판단했다”며 “현역 생활을 원만하게 마무리 할 수 있도록 예우할 방법으로 플레잉 코치 선임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평소 선수단 사이에서 신망이 두텁고, 코칭스태프와의 관계도 좋은 송승준이 선수와 지도자간 가교 역할을 충실히 수행해 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송승준은 2021시즌 선수생활을 지속하다 시즌 중 은퇴경기를 치르며 현역 생활을 마무리한다. 이후 코치·프런트 현장 실무·홍보 업무 등 다양한 업무를 익힐 수 있도록 구단이 지원할 예정이다.

송승준은 “현역 마무리를 잘 할 수 있도록 좋은 제안을 해준 구단에 감사하다”며 “다음 시즌까지 한 팀에서만 15년을 뛰게 됐는데, 그동안 선수 생활을 잘 해낸 것 같아 뿌듯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지금까지 쌓아온 노하우를 후배 선수들에게 잘 전달해 구단이 더욱 높이 도약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덧붙였다.


DB
  • 전종목시세판
  • 증시캘린더
  • 해외증시
  • 특징주
KOSPI
KOSDAQ
FUTURES
이데일리TV SNS
트위터 페이스북 YouTu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