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업배너영역

뉴스

가수 정재훈, 3년 암투병 끝 사망…향년 33세

입력시간 | 2020.06.06 10:22 | 김민정 e뉴스 기자 a20302@

가수 정재훈.

[이데일리 김민정 기자] 가수 정재훈이 암 투병 끝에 사망했다. 향년 33세.

정재훈의 소속사 현대미술 매니지먼트 아트코리언은 “정재훈이 3년간 암 투병 끝에 지난 2일 세상을 떠났다”고 밝혔다.

싱어송 라이터인 정재훈은 2007년부터 2014년까지 언더 그라운드 기반의 모노폴리에서 활동하며 다양한 곡을 남겼다. 2009년에는 제1회 대한민국문화예술 가수상을 수상했다.
XML
  • 전종목시세판
  • 증시캘린더
  • 해외증시
  • 특징주
KOSPI
KOSDAQ
FUTURES
이데일리TV SNS
트위터 페이스북 YouTu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