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TV 통합검색 검색

사업배너영역

뉴스

‘먹거리X파일’ 이번엔 뱅어포 저격… “뱅어 아닌 실치”

입력시간 | 2017.05.20 09:50 | 이정현 기자 seiji@

[이데일리 스타in 이정현 기자] 뱅어포는 뱅어가 아니다?

종합편성채널 채널A ‘먹거리X파일’이 뱅어포의 진실을 쫓는다. 21일 방송에서 제작진은 건어물 시장과 산지를 취재해 원재료가 실치라는 것을 알아냈다. 뱅어포의 주요 산지인 서해안에서 뱅어포는 현지인들 사이에서는 실치라 불리는 생선을 말린 것이었다. 현지인들은 “실치가 곧 뱅어고, 뱅어가 곧 실치다”라고 말했다.

취재 중 만난 전문가들과 문헌의 기록은 달랐다. 뱅어라는 어종이 실제 있다는 것이다. 실제 전라도의 한 지역 상인들은 “전남 진도 지역에서 생산되는 뱅어포가 진짜 뱅어로 만든 것’이라고 주장했다.

뱅어포는 멸치보다 더 높은 칼슘을 함유한 것으로 알려졌다. 골다공증 환자는 물론 성장기 자녀들에게도 인기가 높다.
XML
  • 전종목시세판
  • 증시캘린더
  • 해외증시
  • 특징주
KOSPI
KOSDAQ
FUTURES
이데일리TV SNS
트위터 페이스북 YouTu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