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업배너영역

뉴스

'맨시티 상대 리그 9호골' 손흥민, 현지언론으로부터 호평

입력시간 | 2020.11.22 07:09 | 이석무 기자 sports@

토트넘 손흥민. 사진=AP PHOTO

[이데일리 스타in 이석무 기자] 토트넘에 복귀하자마자 ㄹ그 9호골을 터뜨린 ‘슈퍼소니’ 손흥민(토트넘)이 현지 언론으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았다.

손흥민은 22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맨체스터 시티와의 2020~21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9라운드 홈경기에서 전반 5분 결승골을 터뜨리며 2-0 승리를 이끌었다.

오른쪽 측면 공격수로 선발 출전한 손흥민은 경기 시작 5분 만에 골망을 흔들었다. 탕귀 은돔벨레의 로빙 침투 패스를 받아 빠른 스피드를 이용해 안으로 치고 들어간 뒤 왼발 슈팅으로 마부리했다.

올 시즌 EPL 9호골을 기록한 손흥민은 제이미 바디(레스터), 모하메드 살라(리버풀), 도미닉 칼버트-르윈(에버턴·이상 8골)을 제치고 EPL 득점 부문 단독 선두로 올라섰다. 유로파리그까지 포함하면 시즌 11번째 골이다.

축구 통계 매체 후스코어드 닷컴은 손흥민에게 평점 7.4점을 줬다. 이는 팀 내에서 세 번째로 높은 평점이었다. 골키퍼 위고 요리스가 8점으로 최고 평점을 기록했다.

영국축구 매체 풋볼런던은 손흥민에게 평점 7점을 부여했다. 이 매체는 “손흥민은 맨시티를 상대로 강한 모습을 보였다”며 “은돔벨레의 도움을 받아 이른 시간 득점을 했고, 90분 동안 부지런히 움직였다”고 평가했다.


DB
  • 전종목시세판
  • 증시캘린더
  • 해외증시
  • 특징주
KOSPI
KOSDAQ
FUTURES
이데일리TV SNS
트위터 페이스북 YouTu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