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업배너영역

뉴스

'라디오스타' 출연 트와이스 "정연과 함께 못해 아쉬워"

입력시간 | 2020.10.29 06:59 | 김현식 기자 ssik@

[이데일리 스타in 김현식 기자]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그룹 트와이스 멤버들이 활동을 쉬고 있는 정연에 대해 언급했다.

28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트와이스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스튜디오에는 정연을 제외한 나연, 모모, 사나, 지효, 미나, 다현, 채영, 쯔위 등 멤버 8명이 자리했다.

앞서 이들의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는 지난 17일 공식 SNS를 통해 “현재 정연이 심리적으로 일정 진행에 대해 큰 긴장 상태와 불안감을 겪고 있다”면서 “정연이 정규 2집 활동을 포함한 모든 일정에 당분간 불참한다”고 알린 바 있다.

이날 팀의 리더 지효는 “‘라디오스타’는 보통 게스트가 4명이지 않나”라면서 “저희가 멤버가 많은데 ‘완전체’로 나오는 건 귀한 기회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아쉽게 정연이가 함께하지 못했다”며 “나중에 정연이가 돌아오면 꼭 다시 한번 출연하고 싶다”고 했다.

이를 들은 MC 김구라는 “정연 양은 괜찮은 거죠?”라고 물었다. 그는 ‘네’라는 답이 나오자 “쉬면 괜찮아질 것”이라고도 했다.


DB
  • 전종목시세판
  • 증시캘린더
  • 해외증시
  • 특징주
KOSPI
KOSDAQ
FUTURES
이데일리TV SNS
트위터 페이스북 YouTu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