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비스포크 정수기, 국내 판매 1만대 돌파

입력시간 | 2021.06.23 오전 11:00:00
수정시간 | 2021.06.23 오전 11:00:00
  • 강력한 정수 성능·AI 기반 스마트 클린 케어 등 인기 요인
[이데일리TV 김종호 기자] 삼성전자(005930)는 지난 3월 22일 출시한 ‘비스포크 정수기’가 국내 출시 3개월 만에 판매량 1만대를 돌파했다고 23일 밝혔다.

삼성 비스포크 정수기는 강력한 정수 성능은 물론 소비자의 취향과 라이프스타일에 따라 선택할 수 있는 모듈형 디자인이 특징이다. 삼성전자는 소비자가 안심하고 깨끗한 물을 즐길 수 있도록 강력하고 촘촘하게 이물질을 걸러내는 ‘4단계 필터 시스템’을 개발했다. 이 시스템은 비스포크 정수기는 물론 정수 기능이 도입된 비스포크 냉장고에도 적용했다.

삼성 비스포크 정수기에 탑재한 4단계 필터 시스템은 미국 음용수 실험기관인 NSF 인터내셔널로부터 납, 비소, 수은과 같은 중금속과 비스페놀A, 과불화합물(PFOA, PFOS) 등을 포함한 총 73가지 항목에 대한 정수 성능과 재질의 안정성에 대해 국내에서 제조된 정수기와 냉장고 정수기 중 최다 인증을 획득했다.

특히 이 제품은 소비자가 필요에 따라 냉수나 냉·온수 모듈을 선택해 개별적으로 추가 가능한 새로운 콘셉트의 정수기로, 차별화된 기술력을 인정 받아 CES 2021에서 혁신상을 수상했다.

삼성 비스포크 정수기는 △정수 모듈을 싱크대 아래 설치해 주방 공간을 여유롭게 활용할 수 있는 빌트인 디자인 △인테리어에 따라 색상 선택이 가능하고 활용도에 따라 2가지로 제공되는 출수구 △주기적인 방문 서비스 없이도 제품을 위생적으로 관리 가능한 인공지능 기반 ‘스마트 클린 케어’ 등으로 소비자들에게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

이달래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삼성 비스포크 정수기는 강력한 정수 성능 뿐만 아니라 세련된 디자인과 간편한 위생 관리를 원하는 소비자 트렌드에 딱 맞는 제품으로 인기를 얻고 있다”며 “앞으로도 개인의 취향과 라이프스타일까지 반영할 수 있는 비스포크 제품을 꾸준히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전자 ‘비스포크 정수기’.

김종호 기자kona@e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