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금감원, 태양광 대출·펀드 점검서 일부 부실 확인…조사 확대 전망

입력시간 | 2022.10.05 오전 10:21:07
수정시간 | 2022.10.05 오전 10:21:07
금융감독원이 26조5천억 원 규모에 달하는 태양광 관련 대출 및 사모펀드에서 일부 부실을 확인해 금융권에 대한 추가 조사가 이뤄질 전망입니다.

오늘(5일) 금융권 등에 따르면, 금감원은 문재인 정부 당시 태양광 발전사업 관련한 문제가 드러나자 최근 모든 금융권을 대상으로 현황을 점검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번 점검은 기존에 알려진 은행과 증권사뿐만 아니라 보험과 카드, 저축은행 등 모든 금융권을 대상으로 이뤄졌습니다.

금감원은 태양광 대출 및 사모펀드 현황을 점검한 결과, 일부 부실을 확인하고 후속 조치를 논의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강상원 기자won3191@e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