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환 "금투세 자본시장에 부정적 영향…폐지 필요"

입력시간 | 2024.07.08 오전 8:55:32
수정시간 | 2024.07.08 오전 8:55:32

5일 이데일리TV 뉴스.

[이데일리TV 심영주 기자] 김병환 금융위원장 후보자가 금융투자소득세(금투세)는 폐지가 필요하다고 밝혔습니다.

김 후보자는 5일 ‘금융위원장 후보자 기자 간담회’에서 “금투세 도입은 자본시장에 부정적 영향을 줄 수밖에 없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그는 “세법에 대해 국회에서 심의하는 과정에서 협의할 것이며, 취임 후 도울 게 있다면 돕겠다”고 덧붙였습니다.

김 후보자는 또 모두발언에서 고금리·고물가로 인한 금융시장 리스크로 △부동산 프로젝트파이낸싱(PF) △자영업자·소상공인 부채 문제 △가계부채 전반 △제2금융권 건전성 등을 꼽았습니다.

(영상취재: 이상정, 영상편집: 김태완)

심영주 기자szuu05@e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