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TV 통합검색 검색

사업배너영역

뉴스

"北으로.."…민경욱, '파란모자 유재석' 사진 올려 '뭇매'

입력시간 | 2018.06.13 15:33 | 김민정 e뉴스 기자 a20302@

(사진=민경욱 의원 페이스북 캡쳐)

[이데일리 김민정 기자] 민경욱 자유한국당 의원(인천 연수을)이 투표소에서 포착된 방송인 유재석을 비판하는 듯한 발언이 담긴 게시물을 공유해 네티즌의 뭇매를 맞고 있다.

민 의원은 13일 자신의 SNS에 한 페이스북 유저의 게시물을 공유했다. 이 게시물에는 흰 티셔츠에 파란 모자를 쓴 채 투표장에 나타난 유재석의 모습이 담겨있다.

사진만 살펴보면 평범하지만, 해당 게시물에는 유재석을 비난하는 듯한 글이 담겨있다. 이 게시물에는 “재석아 너를 키운 건 자유민주국민들이다. 이미 너의 사상을 알고 있었지만 이제 다신 인민국민 날라리들은 꼴도 보기 싫다”면서 “너도 북으로 가길 바란다. 우리도 모두 빨간 모자 쓰고 투표장 GO~”라고 적혀있다.

이 게시물을 작성한 유저는 자유한국당 지지자인 것으로 알려졌다. ‘국민 MC’로 불리는 유재석이 자유한국당을 상징하는 빨간색이 아닌 더불어민주당을 상징하는 파란색 모자를 쓴 점을 못마땅해 해당 사진과 글을 남긴 것이다.

민 의원이 이같은 글을 공유하자 네티즌들은 “파란색만 봐도 부들부들..”, “난 오늘 파란 신발 신었는데..북으로 가야 하나”, “파란 셔츠 입고 사전투표한 나도..?”, “유재석은 모자도 맘대로 못쓰냐”, “별 억지가 다 있다. 여기서 제일 어이없는 건 유느님” 등의 댓글을 남기며 비난을 쏟아냈다.

이 때문일까. 현재 민 의원의 페이스북에는 현재 해당 게시물이 삭제된 상태다.

이번 지방선거에서 자유한국당 인천시당 총괄선대본부장을 맡은 민 의원은 앞서 8일 사전투표 첫 날인 송도2동 주민센터 투표소를 찾았다. 이날 그는 빨간색 넥타이를 매고 정창일 시의원 후보, 이강구 구의원 함께 투표를 했다.

(사진=민경욱 의원 페이스북 캡쳐)


XML
  • 전종목시세판
  • 증시캘린더
  • 해외증시
  • 특징주
KOSPI1
KOSDAQ1
FUTURES
이데일리TV SNS
트위터 페이스북 YouTu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