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TV 통합검색 검색

사업배너영역

뉴스

트럼프 "GM, 韓군산공장 폐쇄하고 디트로이트로 이전"

입력시간 | 2018.02.14 08:45 | 방성훈 기자 bang@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사진=AFP PHOTO)

[이데일리 방성훈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제너럴모터스(GM)의 군산 공장 폐쇄와 관련해 “디트로이트로 돌아올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13일(현지시간) 공화당 및 민주당 의원들과 가진 무역 회의에서 “한국 GM이 1차 구조조정안을 발표했는데, 오는 5월까지 군산 공장 제조 중단 및 폐쇄안이 담겼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트럼프가 대통령이 되기 전엔 이런 소식을 듣지 못했을 것”이라며 자화자찬했다. 자신이 적극 추진하고 있는 미국 최우선주의(아메리카 퍼스트) 덕분이란 얘기다. 그러나 외신들은 “GM이 공장을 디트로이트로 옮긴다는 발표를 한 적이 없다”며 의구심을 내비쳤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한미 자유무역협정(FTA)과 관련해 “한국과 매우 나쁜 무역협정을 맺고 있다. 그 협정은 재앙이었다”며 “우리는 한국을 방어해주는데 아무것도 돌아오는게 없다. 정말 불공정하다”고 지적했다. 그는 전날에도 한국과 중국, 일본을 지목하고 “그들은 지난 25년 동안 하고 싶은 대로 하고 있다”며 보복성 관세 도입을 시사했다.
XML
  • 전종목시세판
  • 증시캘린더
  • 해외증시
  • 특징주
KOSPI1
KOSDAQ1
FUTURES
이데일리TV SNS
트위터 페이스북 YouTu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