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TV 통합검색 검색

사업배너영역

뉴스

이시원 "멘사 前 회장 딸" 서울대 출신 발명왕 '역대급 뇌섹녀'

입력시간 | 2018.07.11 08:24 | 정시내 기자 jssin@

이시원. 사진= tvN ‘뇌섹시대-문제적 남자’

[이데일리 정시내 기자] 배우 이시원이 멘사 전 회장 딸인 것으로 알려져 이목을 모으고 있다.

10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뇌섹시대-문제적 남자’에는 연예계 엘리트 배우 이시원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서울대 출신으로 현재 구두 디자이너로도 활약 중인 배우 이시원은 “여기 문제적 남자들 중 한 명과 인연이 있다는데?”라는 질문에 “박경 씨”라고 답했다.

이시원은 “아버지가 멘사 회장이셨다”라며 멘사 전(前) 회장인 아버지를 언급했다. 박경은 “아버님이 회장님? 회장님 따님”이라며 90도로 인사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경은 멘사 회원으로 화제가 된 바 있다.

이날 이시원은 직접 발명한 제품의 특허증을 공개하기도 했다. 4살 때부터 아버지를 따라 발명을 시작해 총 6개의 발명품 특허를 출원했다고. 또 서울대학교 경영학 학사를 취득하고, 진화 심리학 석사를 전공했다고 덧붙였다.

특히 이시원은 ‘뇌섹피디아’ 문제를 연속으로 맞추며 뛰어난 두뇌를 자랑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한편 이시원은 2012년 KBS 드라마 ‘대왕의 꿈’으로 데뷔했다. 이후 ‘미세스 캅’, ‘내 사위의 여자’, ‘미생’, ‘닥터 프로스트’, ‘후아유-학교 2015’와 최근 ‘슈츠’에 출연했다.


DB
  • 전종목시세판
  • 증시캘린더
  • 해외증시
  • 특징주
KOSPI1
KOSDAQ1
FUTURES
이데일리TV SNS
트위터 페이스북 YouTu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