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TV 통합검색 검색

사업배너영역

뉴스

경찰, 최준희 외할머니 아동학대 ‘혐의없음’ 내사종결

입력시간 | 2017.09.13 06:41 | 박미애 기자 orialdo@

최준희 양

[이데일리 스타in 박미애 기자]고 최진실의 딸 최준희양이 외할머니 정옥순씨에게 아동학대를 당했다고 주장한 것과 관련 내사를 한 경찰이 무혐의로 결론을 내렸다.

서울서초경찰서는 12일 정씨의 아동학대 혐의를 조사한 결과 혐의점을 발견하지 못해 내사를 종결한다고 밝혔다. 경찰은 아동보호전문기관과 함께 정씨, 준희양의 오빠인 최환희군 등 주변인들을 불러 참고인 조사를 했으며 이를 토대로 이같은 결론을 내렸다.

준희양은 지난 달 5일 자신의 SNS에 정씨에게 지속적으로 폭언과 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글을 올려 파문을 일으켰다. 이후 방송인 이영자의 도움으로 병원에 입원한 상태에서 경찰 조사를 받았고, 정씨 또한 지난 달 17일 경찰 조사를 받았다.
XML
  • 전종목시세판
  • 증시캘린더
  • 해외증시
  • 특징주
KOSPI
KOSDAQ
FUTURES
이데일리TV SNS
트위터 페이스북 YouTu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