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TV 통합검색 검색

사업배너영역

뉴스

[아시안컵]황의조, 키르기스스탄전 원톱...이청용·황인범 선발

입력시간 | 2019.01.12 00:12 | 이석무 기자 sports@

키르기스스탄과의 아시안컵 조별리그 2차전에 최전방 공격을 책임질 황의조. 사진=연합뉴스

[이데일리 스타in 이석무 기자] 필리핀전 결승골 주인공 황의조(감바 오사카)가 키르기스스탄과의 아시안컵 조별리그 2차전에서도 공격 선봉에 나선다.

파울루 벤투 감독은 12일(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 알아인의 하자 빈 자예드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키르기스스탄과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조별리그 C조 2차전에 황의조를 원톱 스트라이커로 앞세운 4-2-3-1 포메이션을 들고 나왔다.

주전 멤버 가운데 기성용이 햄스트링 부상으로 출전하지 못하고 이재성(홀슈타인 킬)도 발가락 부상으로 경기에 나서지 못한다.

대신 왼쪽 측면 날개는 황희찬(함부르크)이 나서고 오른쪽 날개는 이청용(보훔)이 맡는다. 공격형 미드필더는 1차전과 마찬가지로 구자철(아우크스부르크)이 책임진다.

수비형 미드필더는 기성용을 대신해 황인범이 정우영(알사드)과 함께 호흡을 맞춘다. 포백 수비는 왼쪽부터 홍철(수원), 김민재(전북), 김영권(광저우 헝다), 이용(전북)이 나란히 선다. 골문은 김승규(빗셀 고베)가 지킨다.


DB
  • 전종목시세판
  • 증시캘린더
  • 해외증시
  • 특징주
KOSPI1
KOSDAQ1
FUTURES
이데일리TV SNS
트위터 페이스북 YouTu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