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TV 통합검색 검색

사업배너영역

뉴스

'이병헌 동생' 이은희→이지안, 개명한 이유는?

입력시간 | 2019.08.13 00:12 | 정시내 기자 jssin@

이병헌 동생 이지안. 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이데일리 정시내 기자] 미스코리아 출신 탤런트 이지안이 개명한 이유를 전한다.

오는 13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장윤정, 이지안, 권민중, 김세연이 출연하는 ‘미스코리아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96년 미스코리아 진 이지안은 ‘배우 이병헌의 동생’이라는 수식어에 대해 입을 열었다. 이지안은 항상 본인을 소개할 때 오빠의 이름이 거론되는 상황을 설명하며 “내가 훨씬 선배지”라며 이병헌이 데뷔하기 전, 아역으로 활약했던 과거를 공개했다. 5살 때 광고 모델로 연예계 활동을 시작한 이지안은 어린 시절 찍은 CF만 200여 편이 넘는 원조 아역 스타에 이어 사람들이 잘 모르는 오빠의 이병헌의 실체를 폭로,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또한, 이지안은 ‘이은희’에서 이름을 바꾼 이유에 대해 입을 열었다. 이지안은 “일이 잘 풀리지 않아 사주를 보러 갔는데 가는 곳마다 이름이 안 좋다고 하더라” 며 개명한 이유를 밝히며 “문제는 지금 이름도 안 좋다고 한다” 라며 즉석에서 좋은 이름을 지어달라고 요청, MC들이 추천한 이름을 마음에 쏙 들어했다고. 이은희, 이지안에 이은 새로운 이름은 방송에서 공개된다.

한편, 이지안이 출연한 이번 방송은 13일 저녁 8시 30분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확인할 수 있다.
XML
  • 전종목시세판
  • 증시캘린더
  • 해외증시
  • 특징주
KOSPI
KOSDAQ
FUTURES
이데일리TV SNS
트위터 페이스북 YouTu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