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TV 통합검색 검색

사업배너영역

뉴스

'미우새' 윤아가 어릴 때부터 '팬이었던 아들은?'

입력시간 | 2019.03.24 00:00 | 정시내 기자 jssin@

‘미운 우리 새끼’ 윤아.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이데일리 정시내 기자] ‘미운 우리 새끼’에 소녀시대 ‘윤아’가 출연해 母벤저스의 마음을 사로잡는다.

24일 방송되는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소녀시대 윤아가 스페셜 MC로 출연해 발랄한 매력을 발산한다.

이날, ‘역대 최연소 여자 게스트’ 윤아가 등장하자 녹화장에 설렘이 가득했다. 母벤저스는 윤아를 향해 “인형같다” 며 폭풍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윤아 역시 ‘미우새’ 출연에 남다른 설렘을 드러내 관심을 모았다.

알고 보니, ‘남심 스틸러’인 윤아를 설레게 한 남자가 ‘미우새’ 아들 중에 있었던 것. 이에 어머니들의 ‘윤아 사랑’ 은 한층 더 짙어졌다.

한편 윤아의 러블리하고 솔직한 매력은 오는 24일 밤 9시 5분 ‘미운 우리 새끼’에서 확인할 수 있다.
XML
  • 전종목시세판
  • 증시캘린더
  • 해외증시
  • 특징주
KOSPI
KOSDAQ
FUTURES
이데일리TV SNS
트위터 페이스북 YouTube